최신기사 ▽
강기정 광주시장 “K-뷰티도시로 광주에 새로운 활력”
광주시 뷰티인들과 ‘정책소풍’…산업 혁신 및 협력방안 등 논의
작성 : 2022년 10월 05일(수) 17:28 가+가-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5일 오후 시청 행정동 앞 광장에서 열린 정책소풍에 참석해 광주지역 뷰티인들과 ‘K-뷰티도시 광주’ 협력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톡톡뉴스]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5일 오후 시청 잔디광장에서 뷰티서비스산업 관계자들과 ‘정책소풍’을 열고 K-뷰티도시 실현을 위한 협력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날 행사에는 뷰티서비스산업 관련 학생, 업체 및 유관기관, 광주미용기능장 및 한국미용박물관장 등 20여 명이 참석했으며 민선 8기 K-뷰티도시 성공적 추진을 위한 ‘K-뷰티서비스산업 기회도시 출범식’도 열렸다.

K-뷰티도시 사업은 광주시가 역대 처음 추진하는 사업으로 뷰티서비스산업 혁신을 통한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고 새로운 산업 모델을 구축해 광주 브랜드 가치 상승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광주시는 ▲K-뷰티 전담부서 및 지원체계 구축 ▲지역과 연결된 현장 맞춤형 실습 및 교육지원 ▲광주 글로벌 뷰티아카데미 개설 및 K-뷰티 페스티벌 개최 등 3대 분야 16개 과제를 마련해 추진 중이다.

이날 정책소풍 참석자들은 뷰티서비스산업 혁신을 통한 산업화 필요성에 공감하고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개선 ▲뷰티 산업 내 다양한 업종을 연계할 수 있는 중장기적 계획 수립 ▲의료·관광 등 다른 산업과 새로운 결합 등을 건의했다.

강 시장은 “K-뷰티도시 실현을 위한 첫 논의 자리에 제안된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새겨듣고 전담부서 신설 등을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해나가겠다”며 “혁신을 통해 새로운 광주, 활력 넘치는 뷰티산업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시청 1층에서는 향수·메이크업 체험, 퍼스널 컬러 진단, 네일아트 케어 등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뷰티테라피 힐링체험 프로그램도 운영 했다.

광주시는 민선 8기 시작 후 시장과 시민 간 소통을 위한 ‘정책소풍’을 개최하고 현장의 생생한 의견을 청취해 이를 정책에 반영하고 있다.

한편 광주시에는 5900여 개소의 뷰티 관련 미용업소가 있고, 대한민국 미용명장 2명(전국 9명), 광주명장 2명, 백년가게 15개가 있다. 13개교 15개 학과에서 2200여 명의 학생이 교육을 받고 있으며 매년 500여명의 인력이 배출되고 있다.
김미자 기자 기사 더보기
최신뉴스더보기

기사 목록

뉴스톡톡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