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국립 해양수산박물관은 "신안군이 최적지"
신안군 수산 관련 유관기관·단체 박물관 유치 활동에 나서
작성 : 2022년 10월 05일(수) 13:34 가+가-
[톡톡뉴스]신안군은 지난 4일 신안군수협 현관 앞에서 신안군수협과 (사)한국수산업경영인 신안군연합회 회원 100여명이 모인 가운데 국립 해양수산박물관 유치 활동을 했다고 밝혔다.

국립 해양수산박물관은 국비 1,245억원 규모의 복합 해양문화시설로 전남 건립이 가시화되자 신안군을 포함한 7개 시군이 본격 유치전에 들어갔다.

이에 신안군 수산 관련 유관기관과 단체들이 국립 해양수산박물관 건립 유치를 위해 팔을 걷고 나선 것이다.

신안군수협 조합장은 “신안군은 타 시군보다 월등한 수산자원은 물론 천일염업, 낙지잡이 맨손어업, 홍어잡이 어업 등의 국가중요 어업유산과 다도해해상국립공원, 신안 갯벌도립공원 등의 자연유산, 자산어보 등의 문화유산을 보유하고 있다”면서 “신안군에 국립 해양수산박물관이 유치될 수 있도록 수산기관 및 단체에서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또한, (사)한국수산업경영인 신안군연합회장은 “신안군은 깨끗하고 드넓은 청정바다와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에 등재된 신안갯벌을 보유하고 있다”면서 “해양생물의 다양성 보전과 해양생태계에 큰기여를 하고있는 신안군에 국립 해양수산박물관이 유치되는 것은 당연하다”고 강조했다.
김미자 기자 기사 더보기
최신뉴스더보기

기사 목록

뉴스톡톡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