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전남도, 인재육성교육국 신설 등 조직개편안 발표
지방소멸 위기 등 지역혁신 현안 대응체계 구축 초점
작성 : 2024년 04월 18일(목) 15:17 가+가-

전라남도청

[톡톡뉴스]전라남도가 지역소멸 위기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인구청년이민국을 정규 직제화하고 지역 인재 육성을 위한 인재육성교육국을 설치하는 내용 등을 골자로 한 민선 8기 후반기 조직개편 계획을 발표했다.

‘지방자치단체의 행정기구와 정원기준 등에 관한 규정’이 지난 3월 개정·시행돼 기구 설치 자율권이 확보됨에 따라 ‘인구청년이민국’을 정규 직제로 반영하고, 인재 육성을 통한 미래 준비와 지역 성장을 이끌 발전전략체계 구축을 위해 ‘인재육성교육국’도 함께 신설키로 했다.

인재육성교육국은 지역혁신중심 대학지원체계(RISE), 글로컬 등 지방대학 육성과 교육특구 업무가 증대되고 있어 전담 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자치행정국에 ‘희망인재육성과’, ‘대학정책과’를 이관받아 학교교육지원, 미래 인재육성, 청소년지원, 평생교육진흥, 대학지원 등 교육업무를 총괄토록 했다.

또 정부의 전라남도 국립의대 설립 구체화에 따라 전담(TF)기구인 의대설립추진단(4급)을 인재육성교육국 정규 부서로 설치해 정부와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 의대 설립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업무가 과중한 ‘도로교통과’를 ‘교통정책과’와 ‘도로과’로 분리, 교통약자 편의 증진, 교통서비스 강화 등 도민 이동권 보장을 강화하기로 했다.

기업 수요 선제적 대응을 통한 산업용지 적기 공급 등 산업환경 변화에 따른 효과적 산업단지 개발을 위해 일자리투자유치국 투자유치과에서 산단업무를 분리해 ‘산단개발과’를 신설한다.

또한 농어촌인력 부족 해소를 위해 도입된 외국인 계절근로자의 효율적 관리체계 구축 등 안정적 근로환경 조성을 위한 전담 기능을 보강하고, 2025년 개관 예정인 남도의병역사박물관 건립기능을 확충하며 기후변화에 따른 산불, 산사태 등 산림재난이 날로 증가하고 있어 관련 기능도 강화할 계획이다.

강영구 전남도 자치행정국장은 “이번 조직개편은 시급한 지역 현안에 대응한 분야별 조직체계 구축, 도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정책 수요를 반영해 전남의 대도약을 위한 미래 행정수요에 선제적 대응, 혁신을 통한 경쟁력 강화 등 민선 8기 후반기 성과 극대화에 초점을 맞췄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이번 조직개편안에 대해 22일까지 입법예고를 통해 도민 의견 수렴을 거쳐 오는 5월 13일 개회하는 제380회 전남도의회 임시회에서 심사·의결 후 7월 초 공포·시행할 예정이다.
김순봉 기자 기사 더보기
최신뉴스더보기

기사 목록

뉴스톡톡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