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나주시의회, 나주 산포면 공군 비상활주로 지정 해제 촉구
주민 재산권 피해와 불분명한 관리 책임소재로 안전 문제 심각
작성 : 2023년 11월 20일(월) 18:01 가+가-
[톡톡뉴스]나주시의회는 20일에 열린 제256회 나주시의회(제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김해원·최문환 의원이 공동 대표로 발의한 ‘나주 산포면 공군 비상활주로 지정 해제 촉구 건의안’을 의결했다.

나주시 산포면에 위치한 공군 비상활주로는 수십년 동안 다양한 개발 제한으로 인해 주민들의 재산권 피해가 지속됐으며, 안전 사고로 인한 피해 또한 심각한 수준이었다.

이에 김해원, 최문환 의원은 “주민들의 희생을 강요하는 일방적이고 시대에 뒤떨어진 상황을 종식시켜야 한다.”고 주장하며, 광주 군공항 이전 문제와 함께 산포 비상활주로도 연계하여 논의할 필요가 있다고 건의안 발의에 대한 배경을 밝혔다.

특히 현재 인구감소와 지방소멸 위기에 직면한 상황에서 ‘빛가람혁신도시 확장과 국가 균형발전’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산포 공군 비상활주로를 즉각 지정 해제하여 지역발전을 촉진할 것을 정부에 요구했다.

또한, 건의안을 공동 대표 발의한 김해원 의원은 작년 12월 경북 울진군 죽변면 소재 비상활주로의 지정 해제 사례를 언급하며, 지역 주민들의 오랜 소망을 해결함으로써 지역 발전에 새로운 동력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나주시에 산포 비상활주로 문제를 해결하고 주민의 민원을 해소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을 당부했다.

이 건의안은 제256회 나주시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의원 전원의 만장일치로 채택되어 대통령실, 국방부, 국민권익위원회 등에 송부될 예정이다.
이원철 기자 기사 더보기
최신뉴스더보기

기사 목록

뉴스톡톡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