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광주은행, ‘희망이 꽃피는 공부방’ 71호점 선정
우성지역아동센터, 책상과 의자 교체 등 쾌적한 학습환경 제공
작성 : 2023년 02월 12일(일) 20:01 가+가-
[톡톡뉴스]광주은행(은행장 고병일)은 서구 화정동에 위치한 우성지역아동센터에서 ‘희망이 꽃피는 공부방’ 71호점 선정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희망이 꽃피는 공부방’ 71호점으로 선정된 우성지역아동센터는 지역 아동들에게 방과후 학습과 돌봄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여 건강한 사회일원으로 성장하도록 돕는 시설로 40여명의 아동들이 이용하고 있다.

조현기 부행장과 광주은행 지역사랑봉사단 직원들은 우성지역아동센터의 노후된 학습환경을 개선하고자 책상과 의자, 빔프로젝터를 교체했으며, 학용품 등을 선물하는 등 아이들의 꿈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전했다.

또한 쾌적한 학습환경을 위해 추후 학습실 도배 시공을 진행하기로 했다.

광주은행 조현기 부행장은 “지역 아동센터의 원활한 운영을 지원하는 등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며, “지역민과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지역사회에 환원하기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과 더불어 지역과 상생발전을 위한 ESG 경영 실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은행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당기순이익의 10% 이상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일에 앞장서며 지역사회에 나눔의 기업문화를 확산시켜 나가고 있다.

대표적으로 지역인재를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한 사회공헌활동으로 ‘희망이 꽃피는 공부방’을 현재 71호점까지 선정했으며, 어려운 가정환경 속에서도 꿈을 위해 정진하는 지역 내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학업성적이 우수하고, 품행이 준수한 학생을 선발하는 ‘희망이 꽃피는 꿈나무’를 현재 8호까지 선정해 대학 진학까지 학습 지원금을 후원함으로써 지역 아동과 청소년을 지속적으로 선정해 실질적인 지원이 이뤄지고 있다는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재)광주은행장학회를 통한 장학금 지원(현재 4천3백여명의 지역 장학생들에게 총 36억원 상당의 장학금 지급) 등을 통해 지역 어린이 및 청소년들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으며, 전체 채용인원의 80% 이상을 광주·전남 지역 출신으로 할당 선발하고, 대학생 홍보대사를 선발해 직장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등 지역인재 채용에도 앞장서며 지역 청년들을 다방면으로 지원하고 있다.
김미자 기자 기사 더보기

tok6577@naver.com

최신뉴스더보기

기사 목록

뉴스톡톡 PC버전
검색 입력폼